Exhibition

Has an Ear

귀 있는 자

Given Page_15, 2024, Oil on canvas, 33.4 x 21.1 cm (detailed view)

Has an Ear

KICHE will hold Lee Dong Hyuk’s solo exhibition <<Has an Ear>> from April 4 – May 11. For his first solo exhibition with KICHE, Lee Dong Hyuk presents a series of 20 new paintings that focus on the key concept of ‘multi-translation,’ translating and deconstructing images and iconography to create new narrative and imaginaries on it. In this new series, his paintings, composed of divided scenes with multiple perspectives, never fully reveal the whole. Some paintings are intentionally hung in sets or as collections; despite being interconnected, they do not conclude as one scenery but continuously extend and construct new narratives. Together, Lee’s paintings revolve around specific imagery from texts, paintings, and illustrations found in the classic, while referencing their unique painterly approaches and methodologies – leading viewers to a point of intersection where classics and modernity, familiarity and strangeness, figurative and abstract meet carefully.

귀 있는 자

기체는 4월 4일부터 이동혁 작가 개인전 <<귀 있는 자>>를 연다. 이동혁 작가는 이번 기체와 갖는 첫 개인전에서 ‘다중번역’을 키워드 삼아 이미지와 도상을 번역, 해체함으로 새로운 서사적 상상력을 유발하는 신작 20여점을 선보인다. 분할된 화면, 다시점으로 구성된 그의 회화들은 결코 전체를 드러내지 않는다. 세트나 집합 형태로 걸린 작품들 역시 서로 연관돼 있으면서도 하나의 장면으로 귀결되지 않고 끊임없이 미끄러지고 새로운 서사를 구축하길 거듭한다. 따라서 이동혁의 회화는 고전의 경구나 삽화, 회화 등의 도상들을 작품의 중심에 놓으면서도 고유의 회화적 접근과 방법론을 통해 고전과 현대, 익숙함과 낯섦, 구상과 비구상이 절묘하게 교차하는 경계 지점으로 감상자를 이끈다.

WEB     Instagram

2024. 4. 4. (Thur) – 5. 11. (Sat)

Kiche